포바이포 : 겨울 여행 포항, 영일대 그리고 과메기와 대게
2018년01월24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8-01-22 15:25:00
기사제보
로그인 회원가입
4x4 메인 > 아웃도어 > 여행.맛집
Share Subscribe
2014년01월13일 15시1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겨울 여행 포항, 영일대 그리고 과메기와 대게
영일대 명소에 과메기와 대게 등 별미로 인기

세찬 바닷바람을 고스란히 맞고 있으면 답답한 가슴이 탁 트이는 상쾌함을 맛볼 수 있다. 특별한 추억 만들기를 계획하는 가족 혹은 연인이 있다면 주말을 이용해 포항 겨울바다로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

바다는 계절마다 각기 다른 매력을 선사한다. 특히 겨울바다는 운치와 낭만으로 여행객들의 발길을 유혹한다. 겨울의 추위도 바다에서만큼은 색다른 경험과 추억으로 다가온다.

해를 맞는 바다,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여름바다에 뜨거운 열정이 있다면 겨울바다에는 고요함과 차분함이 있다. 이런 겨울바다에서는 그동안 쌓여있던 마음 속 근심 걱정들을 다 털어버리고 한 해를 시작하기에 안성맞춤이다. 특히 포항은 162km의 해안선을 끼고 영일대해수욕장과 더불어 호미곶, 구룡포, 월포, 칠포, 화진, 도구 등 여러 해수욕장에서 겨울 바다를 즐길 수 있다.

포항의 대표적인 겨울 바다는 단연 영일대해수욕장이다. 이곳은 전국 최초의 해상 전망대인 ‘영일대(迎日臺)’ 건립을 계기로 지난여름 북부해수욕장에서 ‘영일대해수욕장’으로 이름을 바꿨다.

‘영일대’라는 이름은 흥해읍 달만곶과 대보면 장기곶 사이에 있는 영일(迎日·해맞이)만에서 따 온 것으로 해를 맞는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 때문에 2014년 새해 첫날 해맞이를 위해 영일대해수욕장에 무려 10여만 명의 인파가 몰려 북새통을 이루기도 했다.

2014년 새해 첫날의 해맞이를 놓쳤다면 새해 기분이 가시기 전에 ‘영일대’ 전망대에서 동해의 일출을 보며 다시금 새해 다짐을 해보는 건 어떨까?

영일대 일출 모습

겨울별미, 과메기와 대게

금강산도 식후경. 두 눈 가득 겨울바다를 담았다면 이번에는 허기진 배를 채울 차례다. 겨울 포항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과메기와 구룡포대게다.

불과 10년 전만 해도 포항을 비롯한 경북 일원에서만 인기를 끌었던 과메기는 이제 온전한 전국 음식이 됐다. 특히, 포항 구룡포의 과메기는 겨울의 차가운 바닷바람과 맑은 햇살을 받아 밤에는 영하 1~2도로, 낮에는 4~5도로 얼고 녹기를 반복하며 깊어진 꽁치의 맛을 낸다. 실파와 물미역에 돌돌 말아서 초고추장 찍어 먹으면 겨울이 입안에서 느껴진다. 진공 포장된 과메기가 나오면서 사철 즐길 수 있게 됐지만, 그래도 제철인 겨울에 먹어야 제 맛이다.

이 겨울철, 과메기와 양대 산맥을 이루는 것이 구룡포대게다. 과메기가 안주에 제격이라면 대게는 원기회복이 가능한 가족보양식이다. 대게하면 영덕을 떠올리기 십상이지만 사실 대게의 고장은 포항이다.

포항 구룡포는 전국 최대 대게 생산지로 전국 위판량의 54%, 경북 생산량의 57%를 차지하고 있다. 가격 정찰제를 실시하고 있는 구룡포대게는 특히 싱싱하고 가격이 싼 덕분에 많은 관광객들이 식도락 여행을 위해 포항을 찾는다. 포항에서 맛본 대게의 맛을 잊지 못한다면 택배 주문을 해보자. 인심 후한 덤까지 받을 수 있다.

포항시장 지난 4일 구룡포 대게 경매 참여

오감만족 ‘죽도시장’

과메기와 대게를 먹기 위해 구룡포까지 가는 것이 부담스럽다면 포항 시내에 위치한 ‘죽도시장’이 제격이다. 사람 구경, 해산물 구경 그리고 흥정하는 재미가 솔잖다. 영일대해수욕장과 2km 가량 떨어진 경북 동해안 최대 어시장인 죽도시장에는 풍부한 먹거리와 다양한 볼거리가 있어 찾는 사람들의 오감을 만족시키기에 충분하다.

죽도시장은 해산물부터 야채, 육류는 물론 각종 생활용품까지 품목별로 구획이 나뉘어져 있지만 해산물 골목이 단연 인기다. 특히 겨울에는 구룡포에서 잡은 대게부터 크고 작은 어패류, 그리고 구룡포 과메기까지 굳이 산지에 가지 않더라도 경북 동해안에서 잡아들인 다양한 해산물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여행을 하면서 그곳의 특산물을 먹는 것이 큰 즐거움인데, 여행 막바지에 죽도시장에 들러 싱싱한 해산물을 즐기고 쇼핑하는 것도 또 다른 추억이 될 것이다.

200여 곳의 횟집이 일렬로 쭉 늘어선 횟집골목에는 한 집도 빼놓지 않고 과메기가 주렁주렁 달려 있고, 수족관에는 통통한 대게가 그득 담겨 있다. 그 중 마음에 드는 집에 들어가 과메기나 대게를 맛보자. 겨울바다의 풍성한 맛에 빠져보는 것은 또 다른 여행의 기쁨이 될 것이다.


ⓒ 포바이포 뉴스 [http://www.4x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여행.맛집]일본, 낭만의 설국...
[여행.맛집]겨울 별미, 천수만...
[여행.맛집]일본 속의 유럽 오...
[여행.맛집]가을 향기를 담은 ...
[여행.맛집]사막 한가운데 두...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한강, 가족과 함께 떠나는 습지여행. 철새관찰 (2014-01-13 11:57:14)
이전기사 : 해외여행, 유익한 배낭여행 필수팁 (2014-01-13 12:44:15)
콜맨 제품 활용...
콜맨이 캠핑용품을 활용해 나만의 크리스마스 분위...
서울근교 억새터...
올겨울, 멀리 떠나지 않고 서울근교에서 겨울 볼거...
여행하기 딱 좋...
낯선 땅에서 사랑과 성공을 꿈꾸는 군인과 의사가 ...
쌍용차,설날 특별 무...
이번 ‘설날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는 ...
랜드로버코리아, 개런티 60’...
라우라렌트카 젠틀밴, ‘포드...
볼보트럭코리아, 고객을 위한...
푸조 토탈 팀, ‘2017 다카르...
브라부스 Brabus 850 ...
브라부스가 강력한 수분의 메르세데스 벤츠의 대형 SU...
오프로드 팁, 강물을 건널...
트레일러, 견인 물리학의 3...
지프(JEEP)의 특별한 파킹,...
터보차저 관리요령, 예열과...
            인터넷신문 윤리강령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포바이포소개 제휴.광고문의
포바이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포바이포 뉴스]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535-23 남혜빌딩 3F
 등록번호 : 서울 아 02112    |    발행 . 편집 : 이정회
 TEL : 02-572-4448   |   FAX : 02-6442-4448   |   E-mail : 4x4@daum.net

Copyright(c) 포바이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