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바이포 : 서울시, 올해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휴장
2018년05월22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8-05-17 11:39:45
기사제보
로그인 회원가입
4x4 메인 > 문화.행사 > 문화정보
Share Subscribe
2016년11월29일 09시3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서울시, 올해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휴장
대규모 대통령 탄핵 집회 계속되는 상황..시민안전 최우선 고려
서울시가 매주 토요일 대규모 도심 집회가 개최되고 있는 엄중한 시국에서 시민안전을 최우선 고려, 올해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을 휴장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이 매년 12월에 개장하는 ‘시민과의 약속’인 점을 감안, 조성공사를 일주일 연기해 28일(월)부터 공사를 시작하기로 했으나 앞으로도 대규모 도심 집회가 개최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부득이 이와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저렴한 가격과 편리한 교통으로 매년 겨울 많은 시민들에게 사랑받아왔다. 지난 2004년부터 12년간 누적 입장객이 234만 4천명으로, 한 해 평균 19만 5천명이 단 돈 1천원으로 부담 없이 찾는 ‘서울의 대표적 스케이트장’으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서울시는 서울광장 이외의 제3의 대체장소로 스케이트장을 이전 설치하는 방안도 고려했으나, 안전진단과 조성공사 등 물리적으로 한 달 이상의 기간이 소요된다는 점을 감안할 때 올해 스케이트장은 휴장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대체장소로 잠실종합운동장, 어린이대공원(광진구 능동), 서울혁신파크(은평구 불광동), (구)경기여고, 장충단공원 등을 후보군으로 정해전문가와 함께 이전 설치가능 여부를 검토했다.
 
장소이전에 따른 ‘설계변경 및 구조 안전 진단’에 2주, ‘스케이트 조성공사’에 4주의 기간 등이 소요되어 스케이트장 이용 수요가 많은 연말까지 물리적 시간 부족으로 개장이 어렵고, 연말을 넘겨 개장하는 것은 의미가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아울러 서울시가 스케이트장 운영과 관련, 지난 24일(목)~26일(토) 긴급 시민 여론조사(시 홈페이지 가입자 대상 온라인 패널 조사)를 실시한 결과, 2,417명중 58.7%가 금년의 경우 “운영하지 않아야 한다”, 38.1%가 “운영해야 한다”고 답했다.   
 
서울시 모바일 투표시스템인 ‘엠보팅’ 조사에서도 참여자 597명 중 72.4%가 금년의 경우 “운영하지 않아야 한다”로 답변, “운영해야 한다” 27.0%보다 높게 나타났다. 
   
김의승 관광체육국장은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그동안 어린이, 청소년 및 소외계층이 전체 이용자의 70%를 차지할 만큼 겨울철 스포츠문화복지 프로그램으로 사랑을 받아왔기에 금년도에 스케이트장을 개장할 수 없게 되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 한다”며, “시민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불가피한 결정임을 감안, 올해는 부득이 여의도공원 스케이트장(12.9개장예정)이나 올림픽공원 스케이트장(12.23 개장예정)을 이용해 줄것을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 포바이포 뉴스 [http://www.4x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문화정보]관세청, 올해 최대...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겨울철, 캠핑 낚시등 야외활동 바이러스 대처법 (2016-11-29 09:53:34)
이전기사 : 겨울철, 실생활 한파대비 행동요령 (2016-11-24 13:57:26)
기아차, 업사이...
기아자동차가 오는 5월 충북 제천 소재 평산캠핑장...
하나티켓 , 고아...
하나투어(대표이사 김진국)의 티켓 예매 사이트 &l...
헬리녹스, 뉴에...
헬리녹스가 프리미엄 모자브랜드인 뉴에라와 컬래...
넥센타이어, 퍼플 서...
넥센타이어가 전세계 비즈니스 파트너사와의 협력을 ...
포드코리아, ‘2018 포드 썸...
벤츠 스프린터 유로코치 럭셔...
두카티 코리아, 모터사이클 3...
포드코리아, 5월 ‘패밀리 ...
랭글러 기반 픽업 스...
랭글러를 기반으로 한 픽업 스크램블러에 대한 몇가지...
오프로드 팁, 강물을 건널...
트레일러, 견인 물리학의 3...
지프(JEEP)의 특별한 파킹,...
터보차저 관리요령, 예열과...
            인터넷신문 윤리강령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포바이포소개 제휴.광고문의
포바이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포바이포 뉴스]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535-23 남혜빌딩 3F
 등록번호 : 서울 아 02112    |    발행 . 편집 : 이정회
 TEL : 02-572-4448   |   FAX : 02-6455-9790   |   E-mail : 4x4@daum.net

Copyright(c) 포바이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