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럼비아, 여성스러운 실루엣 디자인 구스다운 재킷 선보여

실루엣 디자인 적용해 슬림하고 세련된 여성용 구스다운 재킷
뉴스일자: 2016년11월22일 09시26분

아웃도어 브랜드 컬럼비아가 슬림하고 엉덩이를 덮는 길이감과 세련된 디자인의 여성용 구스다운 재킷을 다양한 스타일로 출시했다.
 
올 겨울 예년보다 강한 한파가 예상되면서 따뜻한 다운재킷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여성들의 경우 일상에서 출퇴근길에도 편하고 세련되게 입을 수 있는 다운재킷을 많이 찾고 있다.
 
이러한 니즈를 반영해 최근 아웃도어 브랜드들은 캐주얼룩부터 비즈니스룩까지 소화할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 다운재킷들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무엇보다도 기존 아웃도어 스타일에서 탈피해 여성복 브랜드에서 주로 볼 수 있었던 슬림한 실루엣 디자인의 다운재킷들이 눈에 띈다. 엉덩이를 덮는 긴 길이에 허리 라인을 강조해 더 늘씬해 보이도록 디자인하고, 벨트를 활용하거나 트렌치코트 스타일을 적용해 여성스러움을 한층 부각시켰다.
 
‘아차팔라야 레이크 다운’은 여성스러운 실루엣에 퀼팅이 들어간 긴 기장의 구스다운 코트다. 엉덩이를 덮는 길이에 벨트 디테일로 허리 라인을 강조해 슬림함이 한층 돋보이도록 했다. 평상시 캐주얼룩은 물론 여성 직장인들의 오피스룩으로도 손색없다.
 
또한 추위에 민감한 여성들을 위해 탁월한 보온력도 갖췄다. 따뜻하고 가벼운 구스다운과 체온 반사로 열을 유지하는 ‘옴니히트 리플렉티브’를 결합해 매우 따뜻하다. 탈부착 가능한 후드가 달려 있어 바람을 막아주고 때에 따라 다른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올 겨울 트렌드 컬러인 화이트 계열의 ‘초크’와 깔끔한 ‘블랙’, 와인 계열의 ‘엘더베리’ 세 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가격은 39만8천원이다.

‘굴터 하이크 다운’은 트렌치코트 스타일의 구스다운 코트로, 퀼팅이 드러나지 않아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봄, 가을이면 항상 주목 받을 만큼 여성들의 선호도가 높은 트렌치코트 스타일을 적용해 일상과 직장에서의 활용도를 높였다. 또한 ‘아차팔라야 레이크 다운’과 마찬가지로 구스다운을 사용하고 ‘옴니히트 리플렉티브’ 기술을 적용해 보온효과가 뛰어나다. 진회색의 ‘그릴’과 ‘미드나잇 브라운’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가격은 49만8천원이다.
 
보다 캐주얼한 디자인의 라이프스타일 다운재킷인 ‘마운틴후드 다운’도 선보였다. 일상에서뿐만 아니라 여행 시에도 제격이며, 남녀용 모두 출시돼 커플 아이템으로도 좋다. 밝은 아이보리의 ‘스톤’과 ‘블랙’, 포인트 컬러인 ‘선셋 레드’ 세 가지 컬러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49만8천원이다.
 
실내활동이 많거나 가벼운 스타일을 선호하는 여성들을 위해서는 경량 구스다운 재킷인 ‘마일즈 폴즈 다운’을 선보였다. 퀼팅이 들어간 깔끔한 디자인에 허리 라인을 슬림하게 살렸으며, 탈부착 할 수 있는 후드로 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보온력도 물론 우수하다. 구스다운과 ‘옴니히트 리플렉티브’ 기술을 사용해 가벼우면서도 따뜻하다. 카키 베이지 톤의 ‘카키 마운틴하드웨어’, ‘골든 브라운’, 블랙에 가까운 ‘익스트림 미드나잇’, 보라빛 와인 계열의 ‘세미놀’ 등 다양한 컬러로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가격은 29만8천원이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4x4.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